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MUSIC
  2. PRE-ORDER

[] 예약판매[PRE-ORDER] JAURIM(자우림) - JAURIM [PURPLE 180G LP]

(해외배송 가능상품)
공급사 바로가기
item is_
예약판매[PRE-ORDER] JAURIM(자우림) - JAURIM [PURPLE 180G LP]
기본 정보
판매가 41,000원
국내·해외배송 국내배송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원 (1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예약판매[PRE-ORDER] JAURIM(자우림) - JAURIM [PURPLE 180G LP] 수량증가 수량감소 41000 (  )
Total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벤트

ITEM INFO

안녕하세요
도넛레코즈입니다.



지난 4월 진행된 자우림 9집 [Goodbye, grief.]와 10집 [자우림] LP 재판매에

보내주셨던 뜨거운 성원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당초 안내해드렸던 것처럼 제품이 9월 말 해외에서 출고될 예정이었으나,

최근 늘어난 LP 생산량으로 인해 공장 측으로부터 출고 일정이 지연된다는 소식을 전달 받았습니다.

최대한 빠르게 상품을 전해드리고자 노력하고 있지만 해외 공장의 제조 일정을 고려하면 12월 중에 발송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예정보다 오래 기다리게 해드려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기다려주신 만큼 양질의 제품을 안전하게 받아보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양해해주셔서 대단히 감사합니다.


도넛레코즈 드림.




🚨해당 상품은 프리오더 상품으로 네이버페이 구매가 불가한 상품입니다.



22년 10월 4일 입고 12월 중 예정인 한정수량 상품입니다.

(제작사의 사정으로 출시일이 지연될 수 있습니다.)



*온라인에서 선주문 구매 가능하십니다.

*수량 잔여분 및 취소분 오프라인 판매.



발송예정일: 22년 10월 4일 예정 12월 중



*주문순으로 순차배송 예정입니다.

*한정수량 예약 판매 (수량 소진시까지 판매)

*배송이 지연될 경우 홈페이지 및 인스타그램에 공지

*무통장입금 주문의 경우 주문일로부터 3일 이내 입금을 완료 부탁드립니다.

*온라인 주문 후 오프라인 매장수령을 원하실 경우 무통장입금으로 주문하신뒤 배송비를 제외한 상품가 이체 진행 해주시고

배송메시지 창에 '매장수령' 기입 부탁드립니다.



JAURIM [정규 10집]



강렬하게 휘몰아치더니 이내 템포를 절묘하게 조절하면서 호흡을 고른다. 몽환적이면서도 감각적인 김윤아의 목소리가 들리고, 서서히 긴장감을 끌어올리면서 절정에서 폭발한다. 이렇게 1번 ‘狂犬時代’를 시작으로 2번 ‘아는 아이’를 거쳐 3번 ‘Sleeping Beauty’까지만 들어봐도, 자우림이 이 앨범의 곡 배치에 얼마나 세심하게 신경 썼는지를 파악할 수 있을 것이다. 자우림의 통산 10집 <자우림>은 밴드 역사상 가장 인상적인 스타트로 초반부터 듣는 이를 압도한다.

10이라는 상징적인 숫자, 다른 수식 없이 오직 ‘자우림’만을 내건 타이틀. 어쩌면 이는 새로운 출발을 암시하는 것일지도 모른다. 그리고 또 하나, 자우림이 지난 세월 동안 들려줬던 음악을 집대성하고 싶다는 욕망의 반영일 수도 있다.

과연 그렇다. 앨범에는 희망에 대한 노래가 있는가 하면, 회한의 정서가 짙게 배어있는 곡도 있다. 병들어 있는 사회에 대한 날카로운 비판을 잊지 않는가 하면, 지극히 사적인 감수성에 기대어 있는 사랑 혹은 이별 노래도 있다. 절망에 빠져 있는 와중에 분노를 토해내고, 그 분노를 토해내면서도 아름다웠던 추억을 회상하며 미래를 갈구한다. 이 모든 면들이 합쳐져야 비로소 자우림이라는 요체가 형성된다는 점은 굳이 강조하지 않아도 될 것이다. 그들은 무엇보다 자신들을 포함한 이 세계가 단일하게 해석되지 않는다는 걸 아주 잘 알고 있는 밴드다. 내가 그들의 곡을 넘어 앨범을 애정 하는 가장 큰 바탕이다.

앨범 전체의 분위기는 대략 다음과 같은 식으로 전개된다. 서로가 서로를 언어로 물어뜯는 혐오의 풍경을 혼란스러운 비트와 약간은 장난기 섞인 전자음으로 표현한 ‘狂犬時代’는 정말이지 끝내주는 오프닝이다. 소통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과 가식적인 누군가를 묘사한 듯한 ‘아는 아이’는 공연장에서 특히 호응이 좋을 게 분명한 곡이다. 특히 김윤아의 보컬을 입체적으로 감싸는 코러스와 핵심만을 정확히 짚으며 구심점을 향해 집중하는 이선규의 기타가 돋보인다. ‘밴드형 기타리스트’로서 나는 그보다 뛰어난 연주자를 거의 본 적이 없다.

‘Sleeping Beauty’는 음반에서 가장 내밀한 정서를 지니고 있는 곡이다. 그에 걸맞게 전체적인 뉘앙스는 묘하게 흐릿하지만, 자우림은 이걸 아주 자연스럽게 드라마틱한 구조로 이어나간다. ‘있지’와 ‘영원히 영원히’는 어떤가. 이건 내가 자우림의 수많은 면들 중 가장 애정 하는 타입의 노래다.

먼저 ‘있지’의 경우, 후렴구에서의 볼트 높은 설득력으로만 따지자면 이번 앨범에서 무조건 1위다. 뭐랄까. 심층에 확고한 열원을 지니고 있는 것처럼 느껴지는 곡이라고 할까. 그래서 이 곡을 처음 들었을 때 소름이 쫙 돋으며 취향 저격당했다. ‘영원히 영원히’는 피하고 싶어도 피할 수 없는 노스탤지어를 품고 있는 곡이라고 표현할 수 있을 것이다. 9집에서의 ‘스물다섯, 스물하나’가 그랬듯이 말이다. 좀 더 심플한 구성의 곡이지만 ‘Give me one reason’ 역시 비슷한 관점에서 볼 수 있는 이별 노래다.

‘Psycho heaven’으로 음반의 분위기는 전환된다. 통통 튀는 리듬과 김윤아의 예쁘게 날선 보컬 등, 왠지 초창기 자우림을 떠올리게 하는 곡이기도 한데 그보다는 훨씬 정교하게 짜여 있다는 인상을 준다. 20년을 넘긴 시간이 그들에게 준 선물이다. 반면, ‘Other one’s eye’에서 자우림은 가장 헤비하면서도 히스테릭한 깊이를 일궈낸다. 러닝 타임은 3분 정도로 짧지만 임팩트와 여운이 상당한 곡이다.

“자우림은 이 음반에서 긍정 주의라는 복음을 빌려 ‘넌 할 수 있어’라는 선(善)해석으로 듣는 이들을 마취하지 않는다. 기껏해야 강장제 정도로 소비되고 사라져버릴 미래완료형의 깨달음 따위 이 앨범에는 없다. 그보다는 차가운 현실을 먼저 마주하라고 말한 뒤 ‘이카루스’의 가사처럼 슬며시 용기를 불어넣어 준다. 마취제가 아닌 각성제로서의 음악이다. 좋은 음악들이 대개 이렇다.”

자우림의 9집 를 설명하며 썼던 글이다. 10집 <자우림>을 마무리하는 ‘Over the rainbow’와 ‘XOXO’에 관해서도 이렇게 쓰려 한다. 세계가 곧 비극일지라도, 우리가 기댈 수 있는 존재는 결국 ‘너’라는 희망이라고. 내면의 격랑과 마주하는 현재가 비록 고통스러울지라도, 이 고통과 마주한 뒤에야 우리는 겨우 미래를 꿈꿀 수 있을 거라고. 자우림은 자신들이 창조한 세계 속에서 확신으로 가득 차 직선으로 내달리는 것이 아니라 방황하고 고뇌하기를 주저하지 않는다. 10집이 자우림의 첫 번째 완결인 동시에 새로운 출발일 수 있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부기: 탁월한 사운드 완성도를 거론하지 않을 수 없다. 꼭 괜찮은 스피커나 이어폰으로 감상하기를 권한다.

글, 배순탁 (음악평론가, 배철수의 음악캠프 작가)




-Track List-


DISC 1


SIDE A 

1. 狂犬時代
2. 아는 아이
3. SLEEPING BEAUTY
4. 있지
5. 영원히 영원히

SIDE B
6. GIVE ME ONE REASON
7. PSYCHO HEAVEN
8. OTHER ONE`S EYE
9. OVER THE RAINBOW
10. XOXO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배송 기간 : 2일 ~ 5일
  • 배송 안내 : * 제주 3,500원, 제주 외 도서 산간 5,000원 추가.
    *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 예약 상품과 다른 상품을 함께 주문하신 경우, 따로 별도의 배송요청을 하지 않을시 가장 뒤늦게 발매되는 앨범과 함께 합배송 됩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 주소
- [34179] 대전광역시 유성구 도안대로 575 (봉명동) DONUT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 재킷 상태 관련
명백한 재생 불량 외에 경미한 재킷 주름, 눌림 등은 반품/교환 대상이 아님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 재생 불량 발생시
- 턴테이블 톤암 혹은 무게 조절 기능이 없는 All-in-One 일체형 일부 보급형 오디오 모델을 사용하시는 경우, 일부 트랙을 재생할 때 튀는 현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는 대부분 디스크 제작 불량이 아니라 수평, 침압 설정 등이 원인입니다.
기기 문제로 인해 발생하는 재생 불량 현상에 대해서는 반품/교환이 불가하니 톤암 조절이 가능한 기기에서 재생하실 것을 권유드립니다.
- 정전기와 먼지로 인해 재생이 원활하지 않은 경우가 있습니다. 전용 제품으로 이를 제거하면 대부분 해결됩니다.

※ 컬러 디스크 구매시
아래에 해당하는 경우는 불량이 아니므로 반품 및 교환은 불가하오니, 구매시 참고를 부탁드립니다.

- 컬러 LP는 웹 이미지와 실제 색상이 차이가 날 수 있으며, 컬러 LP특성상 제작 공정시 앨범마다 색상 차이가 나는 경우도 있습니다.
- 컬러 LP는 제작 과정에서 발생한 작은 점이나 다른 색상 염료가 섞여 들어갈 수 있으나 음질 자체에 영향을 주는 불량이 아님을 알려 드립니다.

서비스문의

REVIEW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후기쓰기 모두 보기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